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후.. 간만에 참3병째
게시물ID : soju_5439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술콩(가입:2017-12-21 방문:4)
추천 : 2
조회수 : 263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8/01/07 03:14:43
아버지가 매일 술을 드시더니 (왕년엔 알아주는 술고래..) 결국 간경화 증상이 도래했네요.. 참고로 50대중반이십니다.

복부팽만, 다리가 붓는증상, 트름, 무기력증, 설사, 빈혈.. 완전 빼박입니다..ㅠㅠ

2주전엔 새벽에 가족들이 잠든사이 새벽에 산책나가셨다가 빈혈때문에 쓰러지셔서 119신고받아서 부축받아서 집에 들어오셧다네요.

어릴때 무적 슈퍼맨 같았던 아버지가 이렇게 약해지셨습니다...

저는 20대중반에 이렇게 혈기왕성해졌는데 말이죠

어릴때 보던 그 슈퍼맨 아버지는 어디가셨나요..


고집적이고 가부장적이지만 항상 기세등등하고 모든걸 해결 할것만같던 그런 아버지.. 지금은 아들 저 없이는 멀리도 나가지 못하십니다.

얘기를 나눌데 딱히없어 혼술하며 오유에다 남겨봅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