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8월23일
게시물ID : specialforce_69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8월23일
추천 : 1
조회수 : 491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2/08/23 02:12:34
제 젠장 오늘도 아무런 일이 없었다...이불 빨래함.  발로 꾹꾹 밟고 헹구고 세탁기로 탈수했음.

아침에 했는데 아직도 물기가 축축해서 오늘은 이불없이 자야할듯...요즘은 새벽에 선풍기 틀고있음 꽤 춥던데.


아 오늘은 점심에 라면 끓여먹고 저녁에 갈치김치조림 먹었음.  근데 왤케 내가 먹은거 기억해내는게 힘들지..치맨가.

치매?

치맥?

치맥!

치맥을 먹어야겠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