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머글이였을때 본 노지선 / 지금 알게된 노지선
게시물ID : star_49871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최애지애
추천 : 6
조회수 : 403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2/05/22 01:57:51

 

입덕 전

 

 

 

 

오디션 프로그램 자체를 거의 안봄 (프듀도 물론 한편도 안봄...)

 그때 맴버가 누군지 어떤 밈들이 있는지에 대해서 전혀 몰랐었음

커뮤에서 생선 손질하는 짤 많이 돌아다닐때 처음 알았음

요리도 잘하고 특히 짤처럼 회 뜨는거 생각보다 잘해서 감탄함

맛남의 광장인가? 거기서 나온거도 봤었음

처음으로 아이돌이 칼 다루는 모습에서 편안함을 느낌

근데 조리학과 졸업한 나에겐 주변사람들이 모두 다 숨쉬듯 하는거라

크게 특별하게 느껴지진 않았음

그냥 '오우 회좀 칠줄 아는 아이돌인가?' 정도

그 외에는 그룹관련된 모든걸 모르는 상태 

(아마 러블리즈에 미쳐있을때라 타돌에 관심조차 없었음)

 

 

 

 

 

 

 

 

 

 

 

 

 

입덕 후

 


제목 없음.png

 

 

11.jpg

 

 

222.jpg

 

 

3333.jpg

 

 

한번씩 훅 치고들어오는 9회말 2아웃 끝내기만루홈런급 예능감

차가운 냉미녀상이지만 욱하는 성격이 있어 냉탕과 온탕이 공존하는 엄청난 매력

활동적인거 안좋아하는줄 알았으나 근손실을 경계하는 3대 180을 치는 헬잘알

애교를 잘 하지 못하지만 한번 하면 작성자의 광대근육경련을 가져오는 애교장인

플로버들 수면을 책임지는 ASMR 장인 잠의 요정

뛰어난 요리실력으로 음식에 대해 진지한 고찰을 하는 프로미스나인의 밥캡틴

 

 

 

 

 

 

FTHf9pWaAAAgSOJ.jfif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