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글에서 느껴지는 알 수 없는 거부감
게시물ID : psy_28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겨울태생(가입:2005-07-18 방문:2171)
추천 : 0
조회수 : 575회
댓글수 : 3개
등록시간 : 2015/06/29 19:07:55

방금 모 사이트의 모 게시판에서

과거 자신이 구속되어 있던 조직에서 받은 부당대우, 폭행당한 경험 및 그 외 불행함 등에 관한 글을 읽었습니다.

추측 키워드를 통해 검색하실 수 도 있기에 어떤 내용이었는지 대강이라도 말씀드리지 못하는 점 죄송합니다.

글은 도저히 꾸며 썼다고는 생각하기 힘든....

정황이 굉장히 상세하고 경험의 기억이 또렸했으며 조리있어 보이고 일관성도 있어보였습니다.

또 부당함을 외부에 알리려는 호소력도 있어보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글을 읽으며 후반부로 갈 수 록

마치 글에서 느껴지는 불쾌한 골짜기 같은 이질감과 심리적인 거부반응이 일어났습니다.

몇 분 지난 지금 생각해보면 어쩌면 극도로 발전한 인공지능이 인간을 청자로 글을 쓴다면 그걸 읽는 기분이 이렇지는 않을까하는 기분.

이런 경험은 처음인지라 마침 심리학 게시판이 생긴김에 이건 어떤 현상인지 궁금해서 글을 올려봅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