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나는 참 멋 없는 남편입니다.
게시물ID : wedlock_539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다시신혼시작
추천 : 2
조회수 : 981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6/10/27 19:36:17
옵션
  • 본인삭제금지
  • 외부펌금지
오늘은 결혼기념일인데...

따로 선물 같은걸 준비하지 못했네요..

와이프는 단벌신사인 남편이 안쓰럽다고 옷을 사왔던데..


어쩐지...
오늘 사무실 주차장에
동백나무 뒤편에 몰래 숨어 핀 장미 한 송이가 보였습니다.

여름 다 지난지가 언제인데 미친척 피어있는게
오후내내 맘이 쓰이더군요..

살포시 꺽어다가 신문지로 돌돌 말아 가져다주었는데..

그래도 이쁘다며
자기 컴퓨터 옆 유리창에 붙혀놓네요

나는 참 멋 없는 남편인데..
울 와이프 맘이 참 이쁜 것이 정말 다행입니다.



대용량 이미지입니다.
확인하시려면 클릭하세요.
크기 : 1.02 MB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