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난 서울이좋다.
게시물ID : freeboard_143744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하얀상자
추천 : 2
조회수 : 117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6/12/11 19:01:46
옵션
  • 창작글
고등학교 때 인서울 하고 싶어서 열심히 공부했습니다.
하지만 내신은 좋았지만 수능이 영 아니였죠...
그저 집근처 대학에 가서 제가 좋아하는 전공을 했습니다.

하지만 가끔 서울에 공연보러가거나 놀러갈 때
그렇게 가슴이 두근두근 그리더라구요

군대를 다녀오고
제가 다녔던 대학에서 수도권 교류학생으로 서울에 대학을 1년 다녔습니다.
그 때 제가 가장 행복한 순간을 보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전공을 열심히 살려서 활동했고
그와 관련된 멋진 사람들을 만났고
멋진 선생님을 만났습니다.
그리고 제가 보고싶었던 공연, 뮤지션 등 보러 다녔습니다.
너무 행복했습니다. 하루하루가 그렇기 두근두근 거렸습니다.
시간이 다 되어 다시 집으로 돌아갈 때 쯤
남은 아쉬움은 더 다양한 생활을 해볼걸이라는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그렇게 시간이 또 흘러 졸업을 했습니다.
취업을 서울지역으로 열심히 넣었습니다.
하지만 모두 떨어졌습니다.

그래서 지방에 다른 기관으로 넣고 다녔습니다.
제 전공이었지만 일은 너무 많고
언제 서울에서 살 수 있을까 걱정을 했습니다.
퇴사했습니다. 그리고 다시 집 근처에 다니지만
잘 되지 않더군요....
서울에 대한 강박으로 일에 집중을 못하겠더라구요...
그래서 퇴사 통보를 하고 다시 구하려던 도중
최근 제가 원하는 꼭 가지고 싶었던 자격증을 취득했습니다.

다시 서울 지역 혹은 서울과 가까운 경기도에 도전을 해볼려고 합니다.
그 분야에서 최고가 되고 멋진 삶을 살기위해
한 번 더 도전해볼려고 합니다!

제가 가지고 있던 마음을 자게에 적어 봤습니다.
응원 부탁드릴게요! 뻘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