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나이안틱은 체육관/스탑 분포도 문제 해결할 마음이 없어요
게시물ID : pokemongo_874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korwin
추천 : 1
조회수 : 717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17/02/16 00:32:33

먼저 어떤 게 체육관/스탑이 될 수 있는지 대략적인 기준은 다음과 같아요.

좋은 Portal 후보는 요원이 발견했으며 즐길 만한 다음과 같은 곳입니다.

위의 승인 기준에 맞는 곳 외에도 Google에서는 Ingress가 전 세계의 요원을 연결하듯 전 세계 사람들을 연결해 주는 산업과 네트워크의 접점도 수시로 후보로 추가합니다. 이러한 접점에는 다음이 포함됩니다.


위는 인그레스 포탈 신청 기준이에요.
인그레스 포탈 대부분을 그대로 가져다 썼으니 포케스탑도 같은 이유로 만들어질 거에요.

기준을 보시면 나이안틱의 생각을 어느 정도 아실 수 있는데요.
나이안틱은 체육관/포켓스탑의 분포도 문제를 해결할 마음이 없어요.
애초에 그걸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아요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7012615020959563&outlink=1

"나이언틱의 데니스 황 아트총괄이사는 지난해 11월 방한 당시 "우리는 게임사보다는 플랫폼을 추구한다"며 "다양한 회사들이 인그레스처럼 지도와 실제 위치 기반 게임, 앱 등을 만들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을 구현하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특정 장소의 위치, 명칭 등 기본 정보뿐 아니라 역사와 스토리, 사회적 가치 등 상세한 정보를 담은 플랫폼을 구현하겠다는 것이다. 자신들의 플랫폼에서 포켓몬 고와 같은 혁신 사례를 또다시 만들어내겠다는 의지다."

"실제 위치 기반 게임, 앱 등을 만들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을 구현" 부분이 중요한데요.
일단 근본적으로 체육관/포켓스탑은 "실제 위치"에 무언가 존재했을 때만 만들어질 거에요.

체육관/스탑 분포도 문제는 기존 인그레스 유저들이 적어서 생기는 문제도 있지만,
예를 들어 서울의 종로보다 전북의 정읍에 아무 것도 없는 상황은 당연하게 인식되겠죠.
실지로 아무 것도 없으니까요.

- 멋진 스토리가 있는 위치, 역사적 또는 교육적 가치가 있는 장소
- 숨겨진 보물 또는 지역 명소

는 관광지가 되므로, 자연스럽게 포탈/포켓스탑/체육관으로 될 수 있지만,
관광지가 없는 지역에서 기댈 것이라곤 사원(교회, 성당 등), 도서관, 길거리 조형물 밖에 없어요.

그런데 한국 도시는 심미적 기준으로 개발된 게 아니다보니 조형물이 새로 개발된 아파트단지 안이나
새로 올린 빌딩 앞에만 있을 수 있는 거에요. 
그리고 그런 후보들을, 아주 적은 수의 인그레스 게이머들이 신청 후 승인을 받아 게임 속에 구현된 거구요.

나이언틱은 실제로 그 위치에 아무 것도 없으니까 포탈이던 포케스탑이던 짐이건 없는 게 맞다고 생각할 거에요

실제로 있는 조형물, 사원, 도서관 등이 게임 속에서는 아직 포켓스탑/체육관이 아니라면 
올해 안에 신청을 받긴 할 거에요. 자기들이 받는다고 했으니.

그러나 아무 것도 없는 곳에 체육관/스탑을 만들지는 않을 거에요. 게임의 근간이 그걸 목적으로 하는 게 아니라서요.

분포도 문제는 일부 지역은 해결될 수 있겠지만, 
모든 위치에 동등하게 포켓스탑/체육관을 만든다, 는 얘네들이 고려하는 사항이 아니에요.



도서관, 교회, 성당, 그럴듯한 간판(?), 길거리 조형물 등은 향후 포켓스탑/체육관이 될 수 있으므로,
자기 집 주변에 해당 후보들이 있다면 적당히 기억해두시고 나중에 추가하는 방식이 그나마 현실적이라고 생각되요.
올해 안에는 되겠죠... 올해 안에는.......ㅠㅠ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