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한겨레, 대놓고 김정숙'씨'
게시물ID : sisa_94149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나여리
추천 : 39
조회수 : 2821회
댓글수 : 76개
등록시간 : 2017/05/19 14:04:55
18일 문재인 대통령의 생가가 있는 경남 거제시 거제면 명진리 남정마을을 방문한 김정숙씨가 한 어린이로부터 꽃다발과 편지를 받은 뒤 환히 웃고 있다. 거제/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의 부인인 김정숙씨가 19일 낮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오찬에서 직접 후식을 준비해 요리 솜씨를 발휘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에게 “김 여사께서 10시간 정도 대춧물로 달인 인삼을 과자 형태로 만든 인삼정과를 준비하셨다고 한다”며 “오찬이 끝난 뒤 원내대표들께 선물 포장해서 드릴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한식으로 차려진 점심식사는 청와대 주방에서 준비했다. 

(중략)





제목에 '유쾌한 정숙씨'는 이해하겠으나, 사진설명과 기사 본문에 김정숙씨는...

여사라 붙이기 그래 싫은가; 지네 사장하고 사모한테는 ~'씨'라 하는가 보자.
출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8&aid=0002365244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