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KADOKAWA 서점 대표 이노우에 신이치로 트위터
게시물ID : animation_42365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Vulpes
추천 : 12
조회수 : 453회
댓글수 : 7개
등록시간 : 2017/10/03 14:13:50
아직은 침착해야 하지만

그래도 소식 전합니다.


1507006625 (1).png

1507006625.png


케모노프렌즈에 관한 건에 대해,


KADOKAWA는 제작위원회 출자기업 중 하나에 지나지 않아 지금까지 발언을 삼가고 있었습니다.

저로서도 케모노프렌즈에 대한 타츠키 감독의 공적은 크게 인정하고 있습니다.


이번 소동에 이르기까지의 사태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한것은 죄송합니다. 

저번주 야오요로즈 분들과 두번의 미팅을 가졌습니다. 


그 때 제작위원회의 의견과 야오요로즈 측 의견에 큰 차이가 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특히 감독 강판의 경위, 판권 사용에 대해서도 인식의 차이가 있는것과, 감독의 트위터 발언의 뜻도, 그러한 일들이 쌓인 것이 원인인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저로서는 야오요로즈 분들과 이 후의 진행에 대해 상담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케모노 프렌즈 팬 여러분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팬 여러분께 전해드리기 까지 시간이 걸린 점 죄송합니다.




https://twitter.com/HP0128




여기서 중요한점은


돌려 말하기가 습관이던 일본이 대놓고 핵심부분을 이야기 했다는 점이라고 봅니다.

출처 http://gall.dcinside.com/mgallery/board/view/?id=kemono&no=106158&page=1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