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울렸던 기억이 잊혀지질 않아요
게시물ID : love_3661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imcomputer(가입:2011-02-22 방문:742)
추천 : 3
조회수 : 838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17/10/04 01:06:57
옵션
  • 본인삭제금지
장거리 연애에 표현도 잘 없는 친구라서 저를 정말 좋아하는지 믿음이 안생겼어요 

그믿음만 있다면 다 이해할수있을만한 사소한 사건들도 섭섭해지고 결국 먼저 헤어지자 했을때

버스정류장에서 동그란 어깨를 축 늘어뜨리고 혼자 앉아 우는 모습이 처음 그애를 울린 기억인데

그기억만은 정말 생생하게 기억나네요

생생하게 기억난다는 표현이 어떤의미인지 알겠어요..

멀리서 그모습을 발견하자마자 달려가서 미안하다 했는데 

그렇게 쉽게 흔들릴 다짐이었다면 왜 입밖으로 꺼냈을까요

정말 최선을 다했고 사랑하고 또 사랑해서 후회될 껀덕지도 남지않았지만

그렇게 모르는 사람들 속에서 혼자 울게 뒀다는게 ... 그 기억만은 너무 미안해서 평생 사죄하고싶네요

너무 여리고 바보처럼 착한 아이인데 왜 그랬을까요 

잊는것도, 연락해서 굳이 다시 사과하는것도 저에겐 사치인것같아서 어떻게해야할지모르겠어요

이제 헤어진지 4달이 넘어가는데 잊혀질것같지않아요 

그렇게 상처줬던 행동들때문에 제가 나쁜 기억으로 남진 않았을까 걱정되네요 제 심장이라도 도려내 줄수있는 사람이라서

나쁘게 기억되고 싶지않아요 .. 잊고싶지도않아요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오지도않아요 

그땐 나도 힘들었고 어쩔수없었다는 자기위로는 수백번은 무너져 내렸어요..

조언이나 위로좀 해주실래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