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이러면 읍은 확실하게 아웃됩니다.
게시물ID : sisa_107239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아마2
추천 : 151
조회수 : 4164회
댓글수 : 19개
등록시간 : 2018/06/10 00:36:56
성남시에서 사라진 467억 감사요청 서명 선거 전날까지 20만 가면 됩니다.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265251?navigation=petitions ☜청와대 청원 링크 

개인 인성과 관련된 형수 '보확찢', 총각사칭 불륜을 모두에게 인식시켰으니 이제는 행정도 완전 개사기였다는 걸 알리면 끝나는 겁니다.  

성남시에서 사라진 467억 감사요청 서명을 전개하고  
그 문제를 제기하던 멀쩡한 여성이 백주 대낮에 경찰에 납치되어 정신병원에 감금되었다는 것 
http://www.facebook.com/groups/476583189369969/permalink/563867707308183 

거기서 호흡 곤란이나 돌연사를 일으킬 수 있고 정상적 투여량도 급성 사망에 이르게 할 위험이 있는 약물을 기준치의 3배 이상이나 투약했고 그것도 본인이나 보호자의 동의도 없이 강제적으로 주입했다는 것  
여성의 경우 임신 여부를 확인하고 주사해야 함에도 투약이후 형식적으로 검사했다는 것
을 알려야 합니다. 
김사랑씨는 감금 사실을 휴대폰 뺏기기 전에 가까스로 알려 가족이 찾아와 3일만에 구출됐다고 합니다. 

주변에 성남시에서 사라진 467억 감사요청 청와대 서명을 부탁하며 이것 때문에 납치 감금된 김사랑씨 이야기 꼭 알립시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