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취업했습니다!
게시물ID : freeboard_182427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뚠뚜니라이츄(가입:2018-08-29 방문:123)
추천 : 0
조회수 : 277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18/12/21 02:54:02
2018-10-22 03.19.08-1.jpg
회사는 오금동인데 집 근처를 지나다니는 버스 중에 종점까지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가는 버스가 두 대고요... 
이게 무슨 말이냐면 퇴근할 때 앉아서 갈 수 있어요. 여튼... 3_3 
다음달 2일부터 출근인데 잘 할 수 있을지 걱정이네요;; 전 직장처럼 쓸데없이 깐깐한 분이면 진짜...ㅠㅠ 힘들어......ㅠㅠ 

어느정도였냐면 남의 실험실 기기 고장난 이유를 그 실험실 식구도 모르는데 저한테 무론다고 뭐라 하고요. 
인수인계한 쪽에서 코딩 그지같이 해서 버그터진거 X빠져라 고쳤고 원인 설명까지 했더니 그래서? 라고 하신 분이세요. 
사람과 사람 사이에 해도 되고 안 해도 되는 얘기가 있는데 아주 거리낌없이 여사원들 몸무게 물어보시고요. (실화) 
이거 외에도 더 얘기하자면 여백이 부족하고요...OTL 

여튼 이번 직장에서는 새로 시작하는 제품 개발에 기존에 하던 일까지 같이 하게 될거라는데... 
이거 그냥 야근 많다는거잖아...... X됐네요. 
내가 제일 싫어하는게 야근인데. 

...그보다 이제 아이폰 6을 바꿀 수 있겠네요. 
어쩔 수 없이 약정을 써야 하지만...OTL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