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얼마 전부터 쓰고있던 판타지 소설이 벌써 8화까지 진행되었습니다
게시물ID : readers_3356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shinejade
추천 : 3
조회수 : 479회
댓글수 : 3개
등록시간 : 2019/04/06 17:40:26
글자수로는 4만자, 에이포로는 36페이지 되었네요.

글 쓰는 게 즐겁기는 오랜만입니다.

중학생 시절로 돌아간 것 같아요.

덕분에 요즘 굉장히 부지런하게 살고 있어요.

아침 일찍 출근해서 저녁 늦게 퇴근하고 씻고 한두시간 글 쓰고 한두시간 게임하고 쓰러져 잠든 뒤

다시 아침 일찍 출근합니다.

확실히 뭐라고 해야하나.

손이 풀려가는 게 느껴집니다.

점점 글이 쓰고 싶어지고

점점 다시 한 번 소설을 쓸 수 있게 되어가는 것 같아요.

이 기세가 계속되어서

올해 안에는, 묵혀 두었던 순문학 단편을 완성했으면 좋겠습니다.

회사생활을 하니까, 삶에 대해서 쓰고 싶은 마음이 점점 더 강렬해지고 있어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