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보라카이 비키니 금지 찬반 논란
게시물ID : humordata_183675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그루터기2(가입:2010-02-11 방문:3390)
추천 : 17
조회수 : 5677회
댓글수 : 30개
등록시간 : 2019/10/19 13:01:28
옵션
    필리핀의 국제적 휴양지인 보라카이섬에서 비키니 등 신체 노출이 심한 수영복의 착용을 금지하는 조례를 제정한다는 소식에 비키니 수영복이 또다시 논란이 되고 있다.

    15일 필리핀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보라카이 섬이 속한 아클란주 말라이시의회는 해변 등 공공장소에서 신체를 노출하는 수영복 착용을 금지하는 조례 제정을 검토하고 있다.

    최근 현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한 대만 관광객이 비키니 수영복 차림으로 해변을 거니는 모습이 확산됐다. 이에 필리핀 당국은 현지에서 외설적인 사진 촬영을 금지하는 조례를 적용해, 해당 관광객에게 벌금 2,500 페소(약 50,000원)를 부과했다.


    이러한 필리핀 당국의 조치가 알려지자, 현지 주민들 사이에서 찬반 의견이 나뉘며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보라카이 재건관리 관계기관 협의회의 나치비다드 베르나르디노 회장은 "보라카이가 가족 중심의 관광지가 됐으면 좋겠다"며 찬성 입장을 밝혔다.

    반면 현지 거주민 중 일부는 "우스꽝스러운 일"이라며 "노출이 과한 비키니를 금지하려면 보라카이를 차라리 수도원으로 선포하라"고 비판했다.


    김미정 기자 [email protected]

    http://m.kukinews.com/m/m_article.html?no=711078#none


    대만인 여자가 입어서 벌금 나왔던 수영복은 이거....
    출처 https://theqoo.net/1233190183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