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참여연대 “성일종 ‘이해충돌방지법 10일까지’ 약속 지켜라”
게시물ID : sisa_117226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pema(가입:2019-04-13 방문:432)
추천 : 1
조회수 : 253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21/04/09 18:10:45
옵션
  • 펌글
참여연대는 8일 “국민의힘은 이해충돌방지법 제정 약속을 지키라”고 촉구했다. 

참여연대는 이날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일종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제2소위원회 위원장이 합의처리하겠다고 제시한 시안은 10일”이라면서 이같이 요구했다. 

참여연대는 “그러나 아직 정무위 법안심사소위 일정은 감감무소식”이라며 “더 지체 말고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은 당장 처리하라”고 말했다. 

국회 논의 상황과 관련 참여연대는 “수년간 법 제정의 필요성이 제기됐지만 국민의힘은 뒤늦게 제정법 운운하며 신중한 검사를 주장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참여연대는 “그러나 이해충돌방지법의 상당 내용은 이미 공무원행동강령으로 운영되고 있다”며 “이제와 그 내용을 하나하나 따지겠다는 태도는 사실상 방해 입장이라고 볼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또 “국민의힘은 법 제정을 두고 공직사회에 큰 혼란을 불러 올 것처럼 사실을 왜곡하고 있다”며 “국민권익위원회가 국회에 제출한 지 8년이 넘었다, 설익은 제도가 아니다”고 반박했다. 

참여연대는 “주호영 원내대표는 법안이 하루 이틀 늦어져도 아무 일 없다고 한다”며 “그러나 박덕흠 의원에서부터 LH직원 부동산 투기까지 법 제도 부재로 인한 예견된 사건”이라고 지적했다. 

참여연대는 “거대양당은 부동산투기를 방지·엄벌하는 제도를 제대로 마련하지 못한 책임에서 자유롭지 않다”며 “어떤 것도 변명이 될 수 없다. 결과로 말하라”고 제정을 촉구했다. 

아울러 참여연대는 성일종 위원장이 지난 3월31일 법안심사 제2소위원회에서 ‘10일까지 법안심사를 마치겠다’는 취지로 한 발언 내용을 공개했다. 

출처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2036&fbclid=IwAR3dHPyIQeKJiTysYFL5dHxSm-xiXUf03yWEW1R74balKJl8_jRMjD8RBWw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