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비겁한 김명수 사법부
게시물ID : sisa_118142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골목샛길
추천 : 14
조회수 : 1184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21/10/08 04:51:52
틈만나면 사법부의 독립을 외치고 개인 판사의 판결에 대한 비판조차 터부시하며 경기 일으키던 사법부가 극우 언론과 정치인들이 말도 안되는 논리로 다른 것도 아닌 대법원의 전원합의체 판결을 돈 먹은 대법관 하나가 사보타쥬했다는 식으로 비난하는데도 꿀먹은 벙어리이네요? 

당시 권순일에게 그런 권한 자체가 없고 또 전원합의체 재판이 그렇게 돌아가지 않는다는 것도 누구보다 잘 알 당사자들이 왜 이리 조용할까요. 가장 더러운 방식으로 자신들이 목숨보다 중히 여기는 듯 행동했던 재판이란 절차를 모욕하고 있는데 말입니다. 

윤석열 검찰이 판사 뒷조사 했을 때도 원론적인 얘기만 하고 찌그러져서 말도 제대로 못하더니 이번엔 그 원론적인 얘기조차 못 하네요. 하긴 진짜 자존심 높은 집단이었다면 양승태 사법농단을 대충 덮는 게 아니라 목숨 걸고 처리했겠지.. ㅎ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