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튀김 도둑 아주머니께
게시물ID : humordata_1927155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아라리아라레
추천 : 22
조회수 : 2262회
댓글수 : 18개
등록시간 : 2021/11/03 20:51:51
To. 튀김 도둑 아주머니

오늘 낮 튀김 사러 집 앞 시장에 갔다가 아주머니를 처음 만나게 되었네요. 

아주머니와 조우했던 그 작은 튀김 가판대는 개당 500원에, 셀프 포장하는 곳으로 여사장님이 하루 종일 뜨거운 기름 앞에서 쉴 새 없이 튀김을 만들며 혼자 운영하는 곳이랍니다. 

제가 방금 전 튀겨져 나온 김말이를 집게로 집어 담고 있을 때 불현듯 나타난 아주머니의 손이 도저히 잊혀지지가 않네요.
어찌나 섬광과도 같던지.
어찌나 정확하게 김말이 하나를 낚아채갔던지.
튀김짐 사장님과 저희 황망한 시선은 아랑곳 하지 않고
김말이를 먹으며 유유히 시장 안쪽으로 사라져간 뒷모습.
그리고 나머지 한 손에 들린 아이스 아메리카노까지!

오래 시간 같은 일을 반복하고 또 반복한 달인의 풍모 그 자체였습니다.

아이스아메리카노는 어디서 구하셨을까요?
선결제해야 커피를 줄텐데요.
설마 커피 사느라 튀김 하나 살 500원이 없으셨던가요?

아주머니, 보아하니 50대 중반~60대 초반이신 것 같은데,
그딴 식으로 살다가는 500원 아끼려다 5억 털리는 일이 생길 수도 있답니다~    이만 총총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