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수시로 김건희 사주본 무속인 취재, 사업상 '병풍' 필요해 결혼?
게시물ID : sisa_119131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으흐하햐
추천 : 14
조회수 : 1277회
댓글수 : 6개
등록시간 : 2022/02/06 22:12:05

KakaoTalk_20220206_215847951.png

 

재생시간 15분 (배속 좀 올리면 금방 봐요. 무속인이 김건희와 어떻게 알게 됐는지를 빼고 들으면, 4분부터 찍으셔도 됩니다.)

https://youtu.be/XnDmloh1s2s


=====

 


무속인:

내가 아무리 무당이지만, 내가 점을 보고 맞추긴 하지만 회의감이 든다.

김건희 씨는 무당인 내가 보기에도 사주에 거의 반 미쳐서, 거기에 혼을 다 부어버린 거다.


-> 사주를 업으로 삼는 무속인조차

직업윤리적 측면에서 봤을 때 김건희 씨에 대해서 회의감이 든다는 것.

'무속인조차 그 의도가 의심스러워서 점점 멀리하게 됐다'

 

무속인의 마지막 말,

김건희 사주에는 영부인 없다. 여러분들 정말 잘 뽑으셔야 해. 영부인감 아니야.

출처 https://www.facebook.com/story.php?story_fbid=5204970556190546&id=100000329595989
https://youtu.be/XnDmloh1s2s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