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가장 겁나는거....."공공의료연금 경쟁체제 도입" 들어봤나요?
게시물ID : sisa_119820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프로불면인
추천 : 10
조회수 : 803회
댓글수 : 52개
등록시간 : 2022/03/10 12:39:46
윤가와 김무당이 무슨 짓을 하건 겁나지는 않아요.
주당 120시간 근무를 하던 ...
그래서 시급 4천원이 되건...
심지어 문통과 이재명이 손잡고 감방에 가도...
화는 나겠지만 나는 직접 연관도 없고...

부동산이 떨어지건 오르건...
어느정도 자산도 가진 사람이니까... 걱정 없고...

민주주의를 후퇴시키건...
경제를 말아먹건....
대운하를 파서 수백조를 말아먹건....
뭐.... 언젠간 되돌리고... 메꿀수 있죠....

정말 겁나는건 되돌릴수 없는 사건이죠.....
바로 민영화 입니다. 
아~~. 당연히 민영화 아니고..."선진화" 아니면 "시장개방" 또는 "경쟁체제 도입"  같은 그럴싸한 단어로 포장하고 사람들이 착각하게 하는거 쉽죠.
언론. 검찰 포함 사법부. 행정까지 다 쥐고 있는데 그거 하나 못하겠어요?

수도. 전기. 가스. 도로. 공항. 항만.... 선진화.
의료 선진화.
연금 선진화.

한번 민영화 되면 절대 되돌릴수 없죠.
억지 같죠?
대운하가 아니라 4대강 살리기로 바꿔서 성공했고....
봉하 아방궁도 성공했고....
프레임 전쟁이 얼마나 성공적이였는지 아실테죠...

기름값 자율화 하면서 경쟁체제가 도입되면 기름값이 싸질거라고 언론플레이 했고... 그대로 믿었었죠....
싸졌나요? 

시간이 지나고 복구 가능한 것들은 무섭지는 않아요...
그럴싸해 보이는 선진화니. 경쟁체제 도입이니 .. 그런류의 양의 탈을 씌우고 민영화라는 늑대가 들어 오는 순간.... 양떼 목장은 그냥 늑대의 밥이 되는거고... 영원히 우리는 늑대의 밥이 되겠죠.
그리고 우리나라와 내 자식은 서서히 피를 빨리며 죽어 가겠죠.

저는 그게 가장 두렵습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