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요즘 신랑과 아이가 나온 사진들 보며 그림 그리고 있어요.
게시물ID : baby_2534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옥다름희
추천 : 14
조회수 : 1361회
댓글수 : 44개
등록시간 : 2022/06/14 18:49:10
아이가 아빠랑 있는 시간이 부족해서 그런지 요즘들어 더욱 "아빠는 가!!!"를 외쳐대요;;;  

그래서 아빠와 있었던 시간을 더 기억하게 하려고 아빠와 함께했던 모습을 그려주기 시작했어요.

어린이집에서 하원할때 마다 "단이 어린이집 가 있는 동안 엄마는 이거 그렸어~" 하고 보여줘요. "어때? 맘에 들어?"하고 물으면 어김없이 "맘에 들어!!" 해주네요. ㅎㅎㅎ

아이 없이 11년을 알콩달콩 살다가 아이 낳고 살다보니 육아에 대한 생각도 많이 달라지고, 그동안 신랑에게 불평도 많았네요. 
참... 제가 이렇게 변할줄 몰랐어요.;;;;;

그래도 요즘 이 그림 그리며 많이 힐링 하고 있어요. 

전엔 그림을 그려도 채워지지 않는 부분이 있었는데, '아빠와 딸'이라는 테마로 그림을 그리니 그 채워지지않았던 부분이 꽉 차네요.

역시나..... 이런 그림을 그리려고 제가 그림을 배웠나봐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