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대통령실 이전 비용 최소 1조794억원".jpg
게시물ID : sisa_121184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Link.
추천 : 17
조회수 : 787회
댓글수 : 11개
등록시간 : 2022/09/30 16:45:40

1.jpg

더불어민주당이 용산 대통령실 이전 비용을 1조원 이상으로 추산했다. 윤 대통령이 당선자 시절 밝힌 대통령실 이전 비용은 496억원이었다.

‘민주당 대통령실 관련 의혹 진상규명단’은 30일 국회에서 회의를 열어 대통령실 이전에 소요되는 비용을 자체적으로 추계해 공개했다. 진상규명단장인 한병도 의원은 “윤 대통령이 호언장담했던 이전 비용 496억원 외에 진상규명단에서 의원 요구 자료 분석과 내년도 정부예산안 분석을 통해 파악한 추가 비용, 향후 소요가 예상되는 비용까지 추계했다”며 “그 결과, 총 1조7948700만원이 대통령실 이전과 관련한 최소 비용이 될 것으로 파악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특히 합동참모본부 이전 등 국방 관련 예산만 8153억원으로 예상했다. 진상규명단 국방 분야 담당자인 김병주 의원은 “합참을 이전하는데 최소 2980억원이 필요할 것으로 보이고, 근무자의 주거·편의시설 신축까지 고려하면 최대 5000억원까지 증가할 수 있다”며 “본래 주한미군 이전 이후 용산 지역에 3만평 규모의 미군 잔류기지가 조성될 예정이었지만 대통령실 이전으로 잔류기지의 대체부지를 찾기 위해 협상 중이다. 이 부지에 들어갈 드래곤힐 호텔 등에 최소 3000억원이 필요해 보인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또 △올해 추가 예비비를 사용하고 예산을 이용·전용한 368억여원 △2023년도 예산안에 반영된 각 부처 예산 1539억여원 △2024년 예산안에 포함될 411억여원 등을 대통령실 이전 비용에 포함했다. 한병도 의원은 “다음주부터 시작되는 국정감사를 통해 윤석열 정부의 대통령실 이전 비용의 실체를 낱낱이 밝히고, 이어질 내년도 예산 심사에서도 빈틈없는 심사로 혈세 낭비를 철저히 막을 것”이라고 밝혔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8/0002608445?sid=100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