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정말로 축협에서 히딩크를 내쫓은걸까요?;;;
게시물ID : sports_431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이꽉깨무러
추천 : 4
조회수 : 1031회
댓글수 : 6개
등록시간 : 2006/06/29 00:33:39
히딩크 "한국팀 맡고싶다"… 축구협 요청없어 '불러만 다오!'   <<스포츠조선 펌>>  2005.07.20일 기사!!

'한국팀을 맡고 싶다, 불러만 다오!' 2002년 한-일월드컵 4강신화의 주역인 히딩크 감독이 '한국이 원한다면 다시 돌아올 수 있다'는 의중을 밝혀 충격을 던지고 있다. 내년으로 다가온 독일월드컵 본선에 나서기 위해 호주를 비롯한 4개국 축구협회와 접촉 중인 히딩크 감독은 19일 파주트레이닝센터에서의 PSV 에인트호벤 훈련 직전 본지와 가진 단독 인터뷰에서 "호주대표팀 사령탑이 유력시된다는 보도가 잇따르고 있다"는 질문에 "한국에서 나를 불러주지 않으니 다른 팀을 알아볼 수밖에 없지 않느냐"는 충격적인 한마디를 던졌다. 이에 "혹시 정몽준 회장과의 오찬에서 아무런 이야기가 오가지 않았냐"고 묻자 아쉬운 표정으로 "전혀 이야기가 없었다"고 잘라 말했다. 
 히딩크 감독의 이같은 발언은 결국 한국이 불러만 준다면 당장이라도 '태극사단'을 맡겠다는 의미다. 자신은 한국을 이끌고 독일월드컵 본선에 나갈 의지와 열정이 충분한데 제의가 없어 아쉽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히딩크 감독의 한마디가 특히 크게 와닿는 것은 본프레레 감독에 대한 국내팬들과 전문가들의 불신이 엄청나게 높은 현실과 맞물려 있기 때문이다. 본프레레 감독은 최근 한국축구지도자협의회와 각종 언론매체의 설문조사에서 한국의 월드컵 6회연속 본선 진출을 이끌었음에도 '본선용 감독은 아니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또 팬들은 '본프레레 감독의 대안은 히딩크 감독밖에 없다'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이런 상황속에 터져나온 히딩크 감독의 한마디는 자신은 돌아올 준비가 돼 있으며 불러만 준다면 다시 한국대표팀을 맡을 수 있다는 것이어서 여러모로 의미가 깊다. 이제 히딩크 감독 영입 문제는 대한축구협회의 결심만 남은 셈이다. 

 다만 히딩크 감독은 "한국의 최근 성적에 관해서는 내 동료(본프레레 감독)가 맡고 있으니 말하지 않겠다"거나 "아시아 예선을 통과한 지금 상황에서 감독을 교체하는 것은 어려운 결정일 것"이라고 말해 본프레레 감독을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AFP를 비롯한 주요 외신들은 호주축구협회가 고려중인 3인의 A대표팀 사령탑 후보 가운데 히딩크 감독이 가장 유력하다고 이날 보도했다. 이에 대해 히딩크 감독은 "호주 이외에도 나를 원하는 나라가 하나 더 있다"고 말했다. 

=================================================================================================

이번에 월드컵 끝나고 러시아 프로팀을 맡게 된 히딩크형... 호주가 다시 불러주면 다시 호주 국대 감독이 되고 싶다고 했다네요.;;;

그렇다면 4강까지 이루었고... 명예 시민이기도 한....왜 우리나라는 안오는 걸까.... 

단지 다시 맡았을때... 4강 이하의 성적을 받으면 쪽팔려서?;;;; 돈을 호주가 많이 주나?;;;;

이런저런 생각중에 저런 기사가!!!!!

과연 진실은 무엇일까요?;;;;

관련링크!!

http://www.chosun.com/se/news/200507/200507200181.html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