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평행선 걷던 코레일-노조..파업 철회 배경은?
게시물ID : sisa_47634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쇠소깍
추천 : 3
조회수 : 415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3/12/30 21:54:40
평행선 걷던 코레일-노조..파업 철회 배경은?
 
파업이 계속되는 동안 정부와 코레일은 조금도 물러서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노조의 파업 동력은 지난 27일을 기점으로 크게 약화됐습니다.
 
13일 만에 열린 노사 협상이 결렬된 뒤 코레일 사장이 최후 통첩을 보내며 노조를 압박했고
 
[최연혜 코레일 사장/지난 27일 오전 9시 : 오늘 밤 12시까지 복귀해 주십시오.]
 
밤에는 수서발 KTX 법인 설립 면허가 전격 발급됐습니다.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지난 27일 밤 11시 : 오늘, 수서발 KTX 운영 면허가 발급되었습니다.]
 
법인 설립은 기정사실이 되면서 노조는 파업의 목표를 상실했습니다.
 
게다가 정부가 민간 매각을 금지하는 조건도 명시해 파업의 명분도 약해졌습니다.
 
업무 복귀율이 오늘(30일) 오전 30%를 육박할 정도로 급상승 한 것도 노조 지도부에게 부담으로 작용했습니다.
역대 철도파업이 복귀율 30%대를 전후로 파업이 끝났기 때문입니다.
 
승객 불편과 산업계 피해에 따른 여론 악화도 외면할 수 없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지도부는 민주노총과 조계사, 민주당사에 각각 은신하면서 각계의 중재를 요청했습니다.
 
[김명환 철도노조위원장/어제 : 국토교통부, 노동부, 노사 간에 교섭이 될 수 있도록 그리고 또한 정부 당국자와 대화가 될 수 있도록 대화 장이 나와 주시길 다시 한 번 부탁 말씀 드리겠습니다.]
 
http://media.daum.net/economic/others/newsview?newsid=20131230202106186
 
원인은...복귀율이 큰거 같네요.
노조에게 너무 무거운 짐을 지우지 마셨으면 좋겠네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