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트로피코5 하루 해본 소감.
게시물ID : gametalk_18201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도바킴(가입:2011-06-06 방문:1200)
추천 : 1
조회수 : 1289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4/05/26 13:52:49
전체적으로 트로피코4 VU느낌입니다.


한가지 혁신적인 변화는 역시 멀티가 되는것인데요.

느긋한 게임의 특유의 특성과 유료게임이라는 점 때문에 또라이가 없습니다.

현재 아프리카 BJ(류시화, 풍월량, 불양)들도 열심히 달리고 있으니 들어가서 같이 즐기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아쉬운점을 꼽자면

강대국이 너무 약한점을 꼽고 싶습니다.

때문에 돈이 많이드는 온건-중립외교로 아슬아슬한 플레이를 할 필요가 없고

드루와! 외치고 맞장 뜨는게 더 쉬운것같아 현실성이 없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한가지 더 아쉬운점은 밀수무역의 보상이 너무 보잘것없다고 느껴집니다.

밀수무역을 하기위해 아둥바둥하기보다 그냥 내 갈길 가는게 더 남는장사더군요.


결론은

트로피코4 복돌로 하시던분들

3만원에 정돌로 갈아타세요. 개꿀.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