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조그마한 고민이 있어용..
게시물ID : wedlock_1224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Mithra(가입:2012-05-30 방문:1990)
추천 : 2
조회수 : 2034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18/06/07 11:08:31
제가 본가와 멀리 떨어져 월세살이 하고있었는데
남친 어머님께서 월세 나가는 돈 아깝고 둘 다 결혼생각 있으니 동거부터 하라하셔서
얼마전부터 동거중입니다.

동거하기전에 어머님과 같이 살고있었어서 가전제품이나 가구등을 어머님이 가지고 나가셔서
남친 여동생(나이차이 많이나서 언니)분이 다이슨 청소기를 사주셨어요

감사히 받고 전 소소하게 백화점 상품권이랑 아가 장난감이나 장보시라고 홈플 상품권 같이 보내는게 어떤가해서 남친한테 물어보니
다음에 우리가 무언갈 해줘야 할 때 잘 해주면된다고하네요

전 그 땐, 그 때고 지금은 지금이라 생각하는데
남친은 아니라고해서 혼란상태에요

고가 제품 선물해주셨는데 감사 인사로 땡 하기에 마음이 좀 안좋은데..
정말 이대로 넘어가도되는걸까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