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부인님께서 매콤한 것이 땡긴다고 하셔서..
게시물ID : wedlock_1359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칫솔과치약
추천 : 16
조회수 : 3879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20/06/15 11:59:29
옵션
  • 창작글
  • 외부펌금지

오징어 볶음을 해봤습니다.ㅎㅎㅎ

KakaoTalk_20200615_110444362.jpg

제 아내는 주말에는 저에게 아무것도 안시킵니다.
집안에 제가 해줘야할 일이 있으면 그냥 평일 저녁에 해달라고 하고
주말에는 암것도 안하고 쉬게 해주십니다.
벌써 14년 째 그렇게 해주고 있지요. 황송..ㅠㅠ

대신 월요일 아침은 제가 차리는 것으로 하고 있습니다.
딱히 그러자고 정한 것은 아닌데
평소 보다 좀 일찍 일어나서 밥하고 아침밥 준비를 하고 있으면 아내도 모르는 척 더 누워있습죠.
그러다가 사고 치면 벌떡 일어남.ㅋㅋ

아내가 차리는 것에 비할 바는 아니지만 나름 노력 중입니다.

KakaoTalk_20200615_110414719.jpg

휘잉~ 썰렁~ㅡ,.ㅡ;

참! 오징어 볶음을 제외한 반찬들은 아내가 만들어둔 겁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