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나는 응가 안 싸는 사람이야
게시물ID : wedlock_1453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봄봄달
추천 : 8
조회수 : 11193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23/01/28 20:51:08

라고 연애 때부터 뻥을 쳐왔는데
실제로 한번도 응가 싸러 가는 모습을 안 보여(?)줬고

안방에서 애기 맘마 먹이면서 방구가 마려워서 참다가
방문도 닫았겠다 
남편은 티비 틀어놨으니 안 들리겠지 하고
뿌부부부 뿌부부부 했는데

애기 재우고 나가니 남편이 
실실 웃으면서 뿌부부부 뿌부부부….. 

하… 만 5년 반을 숨겨온 나의 우렁찬 방구를 들키고야 말았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