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마른안주
게시물ID : animal_20022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맥플러리
추천 : 9
조회수 : 1375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24/01/06 22:47:41

 

d111.jpg

 

작은 치어가 여길 뛰어넘었다고는 믿겨지지 않았어요. 

 

 

 

d112.jpg

 

하지만 이렇게 죽은채로 발견되었습니다. 

 

 

d113.jpg

 

바닥에서 바싹 말라 죽어 있었습니다. 

 

d114.jpg

 

이렇게 짧은 생을 마감 했습니다. 

 

d115.jpg

 

왜 뛰어 오른 것일까요. 다른 물고기들의 공격을 피하려다가 그만 사고를 당한 것일까요?

 

 

 

 

 

 

 

 

 

 

 

 

그래서 결국 저는 이 녀석을 보내주기로 했습니다. 

 

 

 

 

 

 

 

 

 

 

 

 

 

 

 

 

 

 

 

 

 

 

나머지 물고기들의 뱃속으로....

 

 

 

 

 

 

 

 

 

 

 

 

 

 

 

 

d116.jpg

 

반 잘라서 어항에 던져 주었더니 애들이 잘 먹더라구요. 

 

d117.jpg

 

그래서 컷터칼로 잘라서 분쇄해서 어항에 넣어 주었더니 3초컷. 

 

깔끔하게 다 먹어 치웠네요. 

 

 

 

 

 

 

 

 

 

 

 

 

 

마치 사람이 장기기증을 하고 아름답게 가듯이,,,,,,,,,

 

 

 

 

 

 

 

 

 

 

 

 

 

 

 

 

 

 

 

 

 

 

모두 나누어 주고 짧은 생을 마감하고 간 치어.

 

 

 

 

 

 

 

 

 

 

 

 

 

 

 

 

 

 

 

 

 

 

 

 

 

 

 

 

 

 

 

 

 

 

 

 

 

 

 

 

 

 

 

의미 있는 죽음이었길 바랍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