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원전·건강 피해 전 총리 5명-환경부 장관 공개 질문
게시물ID : fukushima_488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pema
추천 : 0
조회수 : 253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2/02/11 06:13:51
옵션
  • 펌글
고이즈미 준이치로, 호소카와 모리히로, 간 나오토, 하토야마 유키오, 무라야마 도미이치 전 총리 5명은 2월 3일 야마구치 쓰요시 환경상 앞으로 공개질문서를 보냈다.원자력 발전 사고와 후쿠시마현내에서 발병한 소아 갑상선암의 인과관계를 묻는 내용이다.「소아 갑상선암과 방사선의 영향은 관계없다」라고 하는 야마구치 환경상에 대해서,  전 총리 5명은, 후쿠시마 제일 원자력 발전 사고의 전후는, 소아 갑상선암의 발병률이 70배나 다른 것을 들어 야마구치 환경상에게 발언의 근거를 요구했다.

5명의 전직 총리와 야마구치 환경상이 문서로 응수하게 된 발단은 1월 27일 전직 총리들이 폰 데어 라이엔 유럽위원회 위원장 앞으로 낸 공동성명에 있다.그 성명에서는, EU탁소노미로부터 원자력 발전을 제외하도록 요구하고 있었다.

EU 탁소노미란, EU가 지속 가능한 사회·경제로 연결되는 경제활동이라고 인정한 사람에게 주는 「기준」이다.EU탁소노미에 선택된 경제활동은, EU의 「보증금」을 얻은 것이 된다.2050년에 카본 뉴트럴을 내거는 EU가 목표의 달성을 향해서, 투자 판단의 기준을 명확화해, 그린인 투자를 재촉하는 것이 목적이다.

유럽위원회는 1월 1일 원전을 EU 탁소노미에 넣을 방침을 밝혔으며 5명의 전 총리는 이 방침에 대해 1월 27일 공동성명을 냈다.성명에서는, EU탁소노미로부터 원자력 발전을 제외하도록 요구했다.

초점이 된 것은, 그 성명에 쓰여진 「후쿠시마현내의 많은 아이들이 갑상선암에 괴로워해」라고 하는 기재다.이에 대해 2월 1일 야마구치 환경상은 총리 등에게 소아갑상선암과 방사선의 영향은 관계없다고 항의문을 냈다.

"관계없다"고 항의한 야마구치 환경상의 항의문에는 그 근거로 이렇게 적혀 있다.

「후쿠시마현이 실시하고 있는 갑상선 검사에 의해 발견된 갑상선 암에 대해서는, 후쿠시마현의 현민 건강 조사 검토위원회나 UNSCEAR(원자 방사선의 영향에 관한 유엔 과학 위원회)등의 전문가 회의에 의해, 현시점에서는 방사선의 영향이라고 생각하기 어렵다고 하는 취지의 평가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2월 3일에는 이 항의문에 대해, 전 총리 5명은 공개 질문을 야마구치 환경상 앞으로 보냈다.그 문서에서는, 소아 갑상선암은 원자력 발전 사고전에는 연간 100만명 중 한 명 정도의 발병 밖에 없었지만, 사고로부터 10년으로, (사고 당시) 후쿠시마현내에서 18세 이하였던 38만명중 266명이 발병해, 222명이 갑상선 적출 수술을 받았다고 해서, 발병율의 차이는 70배가 된다고 강조했다.

그 위에, 야마구치 환경장관에게 2개를 질문했다.하나는 발병률이 70배로 높아졌다는 팩트가 나오는데도 많은 아이들이 갑상샘암에 시달린다는 사실을 부정하는 이유를 물었다.

또 하나는, 266명의 소아 갑상선암의 원인이 원자력 발전 사고 유래의 방사선 피폭이 아니라고 한다면, 환경부는 266명의 소아 갑상선암의 원인이 무엇이라고 주장·입증하는지를 물었다.

이 두 가지 질문에 대해서는 2월 10일까지 답변을 요청했다.

(번역 일부만 빼고 대충 확인 했습니다)
출처 https://www.alterna.co.jp/45872/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