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짝사랑 마침표
게시물ID : love_4979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루드라
추천 : 6
조회수 : 35044회
댓글수 : 9개
등록시간 : 2023/11/07 15:15:12
옵션
  • 베스트금지
  • 베오베금지
  • 외부펌금지

 

사귀게 된건 아니에요 

 

이제는 그냥 포기해야할때가 온것 같아서 물러나려고 합니다 

 

제가 계속 옆에서 있는것도 힘들게 하는것 같고 그냥 연락이며 다 지우고 지우는게 서로에게 좋을듯 합니다 

 

그래서 긴 맘고생 끝내고 저도 오늘 마지막 대화하고 슬프지만 작별하려고 합니다 

 

이제 2~3시간 남았네요 마지막 대화 나누기로 약속한 시간이 ㅎㅎ

 

한편으로 편한데 또 한편으로는 슬프네요 

 

그런데 뭐 어쩌겠습니까 제가 아니라는데 이제는 포기해야죠 

 

지금은 힘들어도 잊고 살다보면 좋아지겠죠 

 

17개월정도 짝사랑했던거 같은데 좋아하는 여자를 너무 힘들게 만드는거 같아요

 

좋아하면 놓아줄줄도 알아야겠죠 

 

언젠가 좋은 인연이 제게도 생기겠죠 

 

짝사랑하시는분들 화이팅 하세요

 

솔직히 너무 힘든데 나이는 먹었지 애기하면서 풀만한 친구는 한명도 없지 

 

몸도 마음도 많이 지치고 머리도 너무 아프네요 

 

친구하나 없는 인생이라는게 너무 실패한것 같아 또 한편으로 불행한거같아 슬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