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화려한 멋있는 포장
게시물ID : lovestory_9517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천재영
추천 : 0
조회수 : 1096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4/04/02 09:42:51

화려한 멋있는 포장

 

세상의 모든 각종 상품은

나름 곱게 포장을 하는데

 

고객들 눈에 쉽게 얼른 잘

보여야 상품이 잘 팔린다는

 

그래서 제각각 알맞은 포장으로

잘 만든 제 상품 정성으로 포장

 

시장에서 내놓고 눈길을 끄는데

그 포장만 보고 민초는 구입하는

 

그런데 더러는 포장에

야릇한 짓 하기도 하는

 

내용 물품은 참 부실한데

포장만 화려하게 부풀려

 

그래서 한때는 과대 포장

집중단속 한다고 했었지만

 

그것도 한때로 스쳐 지나간 듯

수시로 눈에 뜨이는 과대 포장

 

그래서 평범한 민초들

참으로 속이 상한다는

 

부실 상품은 써 보고 부실하면

다음엔 구매하지 않으면 되는데

 

세상을 살면서 더러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경우 있다는

 

야릇한 포장

 

사람과 사람 사이에 일어나는

만남 속에서 생기는 야릇한

과대 포장한 듯한 이도

 

외모는 참 번 듯 그런데

속마음은 전혀 알 수 없는

그래서 사람은 본인을 모르면

 

그 주변 인물들을 살펴보라는

그런 말이 생기게 된 이유는

유 유 상종 끼리끼리라는

 

그런 말이 있기 때문이라는

세상을 살아본 어른들의

경험담은 말씀이라는

 

각자 제가 열심히 공부하여

능력이나 학력을 쌓는 일은

저를 돋보이게 하려는 노력

 

또 부지런히 일하여 남다르게

차곡차곡 쌓은 능력과 재산

저를 알차게 돋보이는 일

 

또 남다르게 열심히 쉬지 않고

꾸준하게 노력하는 사람은

누구나 그를 알아본다는

 

그렇게 제 속을 꽉 채우면서

다른 이 앞에서는 늘 겸손하고

언제나 모든 일에 솔선수범한다면

 

그야말로 남다른 참으로 귀한

알찬 사람이라며 곳곳 소문이

자자하게 날 것이라는 말도

 

그런데 세상을 살다 보면

더러 크게 과장 된 포장한

그렇게 얄궂은 사람도 있다는

 

눈에 보이는 것은 나무랄 곳 없는데

그런데 몇몇을 자세히 알아본다면

겉과 속이 많이 다른 이 있다는

 

사람 속은 아무도 모른다는

더러는 제 속을 저도 모른다는

무슨 일에 어찌 변할까 모른다는

 

그런데 요즈음 더러는 외모만

가꾸면서 또는 이리저리 바꾸면서

주변의 눈을 흐리게 하는 이도 있다는

 

어른들 말씀에는 평소의 말과 행동

그리고 상대의 눈을 자세히 보라는

눈을 보면 그 속마음이 보인다는

 

그래서 눈은 그 사람의 마음의 거울

선한 이 눈과 악한 이의 눈은 어딘가

반드시 다른 모습이 보일 것이라는데

 

그리고 무슨 계획을 숨기고 잠시 선한 척

그러나 그것 오래가지 못하고 모두 나타나

참으로 진실한 사람은 남다른 선함이 눈에

 

또는 얼굴에 저절로 나타난다는 그런 이들은

말과 행동 남과는 많이 비교되거나 다르다는데

그런데 누구나 행동과 말은 본바탕이 선해야 한다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