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하루살이
게시물ID : readers_3737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등대빛의호령
추천 : 0
조회수 : 288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2/12/03 00:37:34

한 살이든 백 살이든 구별을 애용한 사람들이 부른 것일 뿐

나는 여러 해를 늙어온 게 아니라 그저 긴 하루의 끝에 있다고

엄마 젖 먹던 아침에서 이슬에도 배부른 저녁이 온 거이니 잠이 두렵겠는가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