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십 수 년 만에 찾은 예당저수지입니다.
게시물ID : rivfishing_373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죽림하늘바라기
추천 : 0
조회수 : 988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3/09/14 10:20:32

 

오랜만에 예당지 출조 나섰습니다.

배수와 함께 녹조가 있는 사실도 모른채 말이죠!

날짜를 예약했으니 무조건 가야겠지요?

예당지 포인트좌대 상공에서 내려다 본 풍경..

 

1.JPG

 

3.jpg

 

십 수 년 만에 찾은지라..

오래전 그 때 좌대만 생각했는데, 왠걸요!!

깔끔한 좌대가 뽀닥~ 뽀닥~ 윤이 납니다.

외부도 깔끔 내부도 깔끔!!!

 

5.jpg

 

일일 약 5cm 배수긴하지만 그리 신경은 안쓰입니다.

헌데, 녹조와 함께 대류가 있어 그게 좀 거슬립니다.

과연 붕어 볼 수 있을까 싶은데 우선은 열낚~ 해 보는 수밖에요.

 

낚시 시작하고 얼마지나지 않아, 첫 붕어가 나옵니다.

현장에서 봤을 땐... 30.3... 그러나 애매모호한 월척 보다는 확실한 30이 좋습니다.

헌데, 월척인지? 아닌지... 영상 보니까 더 헷갈립니다.

 

8.jpg

 

10.jpg

 

늦은 밤에는 들어갈까 싶던 블루길이 야심한 시간까지 계속 덤비네요.

야식과 함께 취침...

 

헌데, 모두가 잠든 밤 홀로 깨어있던 후배님의 월척 소식을 아침에 접했습니다.

 

정면에서 올라오는 해!

뜨겁더군요.

해서, 바리바리 짐 싸들고 바로 철수했습니다.


 

11.jpg

 

[죽림의하늘바라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