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12명에 강간당한후 자살한 단역배우 자매 사건 도와주세여
게시물ID : menbung_5792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특공대대장(가입:2018-03-03 방문:7)
추천 : 41
조회수 : 3459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18/03/06 12:00:16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57046?navigation=best-petitions
청와대 국민청원 링크입니다. 12500명 정도 되었습니다.
조금만 도와주세여.
같은 내용의 글 8번째 올립니다.
그래도 한번만 도와주세요

부탁드립니다.
다른곳에도 많이 퍼가주세여
오늘의 유머,뽐뿌,디젤매니아,보배드림,주식갤러리 등등 부탁드립니다.

보배에 베스트 글로 올라갔는데, 블라인드가 두번이나 되었습니다.

원본글은 오늘의 유머이고, 이 사건과 관련한 방송 이미지 파일입니다
원본 사진이 있는 링크는 http://www.todayhumor.co.kr/board/view.php?table=bestofbest&no=191329입니다.
 
 
뉴 합치기1.jpg
 
 
 
두 자매중 언니는 어렸을적부터
매우 똑똑하여 항상 1등을 안 놓쳤던 우수한 장학생이라고 한다
그 동생 역시 장학금을 받을 정도로 공부를 잘함

언니는 사진에서 보다시피 재학중이던 대학에서
 '학년 수석 장학금'을 받을 정도로 공부에 열심
동생은 방송국에서 백댄서로 활동하였다고 한다

동생이 언니에게 기분전환이라도 할 겸 바람도 쐴 겸 방송국 백댄서 일을 하며 알게된
드라마의 보조출연(엑스트라) 알바를 언니에게 제의하여
자매가 함께 촬영장으로 감

그러나 촬영 당일날 날씨가 매우 더워 동생이 언니에게 그냥 집으로 돌아가자고 함
언니는 이제까지 있던게 아까워 더워하는 동생에게 먼저 집으로 가라고 한다
 
언니는 보조출연(엑스트라) 활동을 하며 여러 드라마에 출연
3개월간의 보조출연(엑스트라) 활동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온 언니가 이상증세를 보이기 시작함

갑자기 "죽여야 돼!" 라고 소리를 지르는 등 난폭하고 불안정한 모습을 보임
이때 가족은 그런 언니를 보고 이상하다고만 생각함

누군가의 전화를 받은 언니는 어머니에게 "나 촬영가야 돼"라며 갑자기
짐을 싸고 집을 나가버리기도 함

경찰에 신고하여 경찰측의 도움으로 정신병원에 방문하여 진단을 받게 됨
정신병원 상담 중에서 안 사실

보조출연(엑스트라) 반장들에게 집단 성폭행을 당한것
합치기 2.jpg
 
 
 
 
A반장이 최초 강간후 한 달이 넘게 피해자를 괴롭히다 B, C, D 반장에게 넘김

4명의 반장이 성폭행

9명의 관계자들이 성추행

3명의 사람들이 따지러 온 어머니를 폭행

총 13명의 성범죄 가해자들과 3명의 폭력범들

평소에도 공부만 하던 언니에게는 너무나 가혹한 상처로
결국 정신분열 증상까지 발생

수사가 진행되는 동안 딸의 정신분열 증상은 더욱 심해짐

어머니에게 욕하며 죽인다고 할 정도로 극도로 신경이 날카로워지며

누구도 믿지 못하는 상태가 되었다

성폭행 피해자에 대한 배려도 없이 시작된
대질심문은 그 시작부터가 가해자를 위한 심문이었다

한 방 안에서 서로 양쪽에 앉아 있었으나
칸막이는 완전하지 않은 양쪽이 트인 칸막이였고

가해자는 심문 도중 수시로 화장실을 들락 날락 거리며
심문과는 전혀 어울리지 않은 자유로움속에 대질이 진행되었으며

피해자가 사건에 대해 진술하면 가해자들은 그 말을 듣고
피해자의 말이 사실이 아니라며
비웃기까지 함
 
합치기3.jpg
년이 넘는 시간동안 무려 13명의 피의자들과의 계속되는
 1:1 대질심문은 거의 한 달에 한 꼴로
다시금 성폭행을 당한것과 같은 상처를 피해자에게 주었다

"상태가 변화한다. 정신이 나갔다 들어왔다 하고 불안해지고
의심이 많이 들고, 미움이 많아진다."

위 자료만 보아도 당시 피해자의 정신적 불안정이 극에 달했음을 볼 수 있다
그리고 그 아래 있는 한 줄귀 글귀

"고소했다 2005년 1월에 했다. 진행중이다.
형사가 스트레스를 준다 '재판해봐야 진다'는 식으로 말했다"

사건을 접수했을 때 사건의 접수를 맡은 형사가 믿기지 못할 행동을 했다
피해자에게 "고소해봐야 진다" 라고 말한다

"남녀가 잤으면 그게 왜 강간이냐 성인인데"
수사를 하려고만 하면 피해자(언니)를 에워싸고
"어이고~ 이렇게 나이가 많은데

이게 강간이야? 강간이야? 좋아서 한거지"

피해자에게 검경찰이 가해자 성기를 그리라고함.

심지어 사건을 가장 마지막으로 맡은 수사관에게
인터뷰를 요청하자 위와 같은 말을 내뱉었다

이 수사관의 말 한 마디만 들어도
 당시 수사가 얼마나 더럽게 진행되었는지를 짐작할 수 있는 부분이다

양심조차 없는 이 수사관 역시 검찰청에서 여전히 수사관으로 근무중
 
합치기 4.jpg
 
 
성폭행 당사자로 지목된 반장들은 어떤 입장일까.

 이들은 지금도 방송국 수목드라마 반장, 아침드라마 반장, 일일드라마 반장으로 재직중이다. 

자신들의 혐의에 대해서는 “대질심문 결과 여자와 그의 엄마가 꽃뱀인 걸로 판정됐다”라며 무고함을 주장하고 있다

결국 그후 2009년 8월 28일오후 8시 열여덜분 열여덜층세상에 대한 배신감과 복수를 할 수 없음에 대한 절망과 분노에 빠져있던언니는 그렇게 몸을 던진다
28일 열여덜분 열여덜층피해를 당했음에도 어디 한 군데 하소연 할 수도 도와주는 이도 없는 세상에 대한 원망을 담은채세상을 향해 남긴 유일한 말


성폭행과 경찰 검찰의 쓰레기같은 수사로 인해 얻은 정신병이 서서히 치유되어 나은것이오히려 자살을 결심하게 된 계기가 되어 버렸다
정확히 열여덜층에서 뛰어내려야 했기 때문에 사전답사까지 하였다단순한 충동적 자살이 아닌 사회에 대한 분노를 참다 참다 못해가슴속에서 이를 갈며 자신이 이 더러운 사회에 할 수 있는 유일한 반격을하기 위해
어렸을 적 부터 똑똑했던 언니
그런 언니를 너무나 자랑스러워 하던 동생

결국 언니가 자살한지 1주일 후 동생도 13층에 건물에서 뛰어내려 자살함동생이 남긴 유서"엄마는 복수하고 와라 엄마는 (우리의 복수를) 할 수 있을 것 같다"
 
합치기 5.jpg
 
 
 
 
 
 
 
홀로 남은 어머니 손해 배상 소송 민사를 가해자들에게 제기함.


그러나 소멸 시호 3년이 지나서 패소, 기각,


홀로 남은 어머니, 일인 시위 시작,


가해자들이 오히려 어머니를 명예훼손으로 고소,


다행히 어머니가 승소함,


그러나 여전히 가해자들과 부실 수사를 한 사람들은 잘삽니다.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401762&CMPT_CD=P0010&utm_source=naver&utm_medium=newsearch&utm_campaign=naver_news
-해당 기사-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401762&CMPT_CD=P0010&utm_source=naver&utm_medium=newsearch&utm_campaign=naver_news


그 가해자들은 여전히 공중파 3사에서 일을 하고 있습니다.


http://m.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07842.html


최민희 전 의원님도 재수사를 촉구하신적이 있습니다.
http://news.mt.co.kr/mtview.php?no=2012101009012106348&outlink=1&ref=http%3A%2F%2Fsearch.naver.com나무위키에서 자세하게 설명을 했습니다.


https://namu.wiki/w/%EB%8B%A8%EC%97%AD%EB%B0%B0%EC%9A%B0%20%EC%A7%91%EB%8B%A8%20%EC%84%B1%ED%8F%AD%ED%96%89%20%EC%82%AC%EA%B1%B4

반드시 진실을 밝혀주십시여.


국민청원 주소입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57046?navigation=petitions

제발 해주세여


이 글좀 많이 퍼가주세여 제발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